일본문화에서 부엉이의 의의와 의미

일본 문화에서, 부엉이는 행운을 가져오고 고통으로부터 보호한다고 믿어진다.

이 말장난을 통해, 부엉이는 행운을 가져다주는 인물로 보여져 왔다. 그것들은 엔지모노, 즉 행운의 부적으로 인기를 얻었다. 졸업하는 학생들에게 행운을 빌어주기 위해 부엉이와 관련된 선물을 주는 것은 흔한 일입니다. 어떤 사람들은 올빼미의 다른 색깔과 모양이 힘과 운의 종류에 다른 영향을 미친다고 믿는다. 예를 들어, 분홍색 부엉이는 사랑을, 금색 부엉이는 부를 가져올 수 있습니다.

일본어로 후쿠로라고 발음되는 부엉이는 일본에서 행운과 행운의 상징입니다. 일본 전역에서 부엉이 행운의 상징이 인기 있는 이유는 부엉이를 뜻하는 일본어의 발음 때문이다. 부엉이의 단어인 후쿠로는 “올 수 있는 행운”의 동의어이고, “올 수 있는 행운”은 “올 수 있는”을 의미하며, “로”는 남자아이들의 이름에 사용되는 접미사이다. 말하자면, 부엉이의 상징인 후쿠로는 행운을 맞이하는 행운의 부적이다. 후쿠로라는 단어는 또한 고난이나 고난의 결여를 의미하는 일본어로 “후쿠로”의 동의어이기도 하다. ‘푸’는 ‘아니오’를, ‘쿠루’는 ‘고난’을 의미한다.


엔기모노는 원래 선과 징조를 예언하는 기적적인 이야기와 기적의 징조의 기원을 살펴본 불교적 개념에서 유래되었다. 후에, 좋은 징조를 축하하고 행운을 바꾸자는 생각이 인기를 끌었다. 오늘날, 엔지모노는 행운의 물건이나 행운의 부적을 가리키는 데 사용된다.

부엉이 엔기모노는 일본 전역에서 널리 발견될 수 있습니다. 에기모노와 관련된 색깔은 부엉이의 행운의 상징 외에도 추가적인 의미와 연관성을 가져올 수 있다.

예를 들어, 하얀 부엉이의 부엉이는 행복을, 분홍색 부엉이는 사랑과 낭만을, 노란색 부엉이는 평화를, 검은색 부엉이는 건강을 위한 부엉이, 빨간색 부엉이는 행운을, 녹색 행운 부엉이는 꿈을, 그리고 금색 부엉이의 부엉이는 큰 부를 가져온다고 믿어진다.

지캅카무이는 일본 아이누의 부엉이와 땅의 신이다. 아이누족()은 일본 홋카이도 북부에 사는 민족이다. 전설에 따르면, 치캅 카뮤이는 땅을 지키는 위대한 올빼미이며 인간과 다른 카뮤들의 행동을 감독한다.아이누의 신들 치카프 카무이는 도메인의 주인이며 금과 은의 눈물을 가지고 있다고 믿으며, 그 결과 치카프 카무이는 때때로 물질적인 성공을 위해 숭배된다.

행운의 상징으로 부엉이 행운의 부엉이 부엉이 부엉이 부엉이 부엉이 부엉이 부엉이 부엉이 부 생일, 졸업, 집들이, 그리고 다른 특별한 날들을 위한 훌륭한 선물들, 부엉이 행운의 부엉이 부엉이 부엉이를 모티브로 한 저녁 식사 용품들 또한 훌륭한 선물 아이디어들이다.

뚜껑이 있는 그릇, 그릇 세트, 소스 디스펜서, 찻잔 세트, 젓가락 등 린즈 키친은 여러분의 행복을 기원하는 다양한 행운과 실용적인 선물 아이디어를 제공합니다 실시간카지노. 우리의 행운의 부엉이 모티브 디너웨어를 보고, 우리의 다른 인기 있는 행운의 부엉이를 확인해 보세요. 일본의 행운의 손짓 고양이 마네키 네코에서 다루마 인형에 이르기까지, 린즈 키친은 친구들과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행운의 격려의 선물을 받을 수 있는 완벽한 장소입니다.

부엉이는 일본에서 행운만을 상징하지 않습니다. 다른 지역에서, 그들은 역사적으로 다양한 다른 속성(예를 들어 날씨를 예측할 수 있는 길잡이 새와 새)을 부여받았지만, 이러한 표현들을 설명하는 원래의 민담은 점차 사라진 것으로 보인다.

일본이 서양에 문호를 개방한 1868년 메이지 유신 이후 부엉이에 대한 이미지 또한 달라졌고, 부엉이를 지혜와 교육의 상징으로 보는 시각이 더욱 두드러졌다.

오늘날, 부엉이들이 행운과 보호를 위한 행운의 부엉이를 상징한다는 생각과 그들이 지식을 상징한다는 대체적인 관점은 새롭고 오래된 일본처럼 독특하고 흥미로운 혼합으로 공존하고 있는 것 같고, 이러한 의미의 조합은 시장에 있는 귀엽고 행복한 부엉이 디자인의 양을 증가시킬 뿐입니다!

부엉이들이 문화적으로 중요한 것은 비단 일본만이 아니다. 부엉이는 고대 그리스에서 아시아와 아메리카에 이르기까지 역사를 통틀어 마법, 지혜, 그리고 고조된 감각과 연관되어 있습니다. 평원 인디언들은 악령으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올빼미 깃털을 착용했고, 중동 문화권에서는 올빼미가 사후세계의 신성한 수호자로 여겨졌다.

그리스 신화에서, 부엉이는 지혜의 여신 아테나와 연결되었고, 그 상징이 그리스 동전에 사용되면서, 부엉이도 부와 연관되게 되었다. 그러나 중세 유럽에서 올빼미는 나쁜 이름을 가지고 있었다. 오늘날 우리가 흔히 부엉이와 연관짓는 지식과 교육의 연관성과는 대조적으로, 부엉이는 마법의 상징이었다.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d bloggers like this: